전국뉴스

농식품부-군산시 ,농식품바우처 의견수렴 현장 간담회 ◈농식품부, 군산시, 지역 바우처 카드 사용 사업장 현장의 목소리 귀 기울여

작성자 정보

  • 홍보국장전봉철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본문

             5a2a89b4a8a6ef2d5198c258c4550515_1718269154_1311.jpg

             5a2a89b4a8a6ef2d5198c258c4550515_1718269182_0323.jpg
 

농림축산식품부와 군산시는 13일 군산시 농업인회관에서 농식품 바우처 사업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고 중앙부처와 지자체의 유기적인 전달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농식품 바우처 사업은 국내산 과일 채소 흰 우유 신선계란 육류 잡곡 두부류 산양유 등 농식품을 구매할 수 있는 전자 바우처(카드)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간담회엔 농식품부 식생활소비정책과, 군산시 먹거리정책과, 읍면동 바우처 사업담당자, 바우처 카드사용 사업장 대표가 참석했으며, 바우처 카드 신청 · 발급 및 이용에 대한 현장 의견을 수렴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사업 발전방안을 함께 모색했다.

 

먼저 바우처 카드 신청 · 발급 실무를 맡은 읍 · · 동 담당자들은 민원인들이 간편하게 신청하고 담당자들이 쉽게 입력할 수 있도록 시스템의 개선, 바우처의 신용카드 기능 탑재 등을 건의했다, 또한 카드 결제 사업장의 경우 결제 과정에서 발생한 애로사항의 조속한 해결을 촉구하였다.

 

간담회에 참석했던 농식품부 관계자는 농식품 바우처 본 사업 시행 시 개선방안을 다각도로 고민하고 있으며, 간담회에서 말씀해주신 사항을 향후 사업에 반영토록 하겠다고 약속했다.


김미정 먹거리정책과장도 농식품 바우처 사업은 시민들에게 우수한 농식품을 정기적으로 제공하고 지역농산물 소비를 촉진하는 생산자와 소비자 상생 사업이라며 앞으로 사업 관련자와 중앙부처와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성공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전했다.

 

2025년부터 시행 예정인 농식품 바우처 사업의 신청대상자는 중위소득 50% 이하의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가구이다.

 

사업이 완료되는 9월까지 주소지 읍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여 신청하면 해당 월부터 1인 가구 기준 월 4만원, 2인 가구 기준 월 57천원으로 가구원 수에 따라 차등 지원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01 / 1 페이지
번호
제목
이름

전국뉴스

최근글


새댓글


  • 댓글이 없습니다.